[단독] 마스크 사려다가 개인정보 유출… “사태 파악 중”

박혜빈 기자 승인 2020.06.11 15:57 의견 0
사진=꼼마꼼마 홈페이지

아동용 마스크 온라인쇼핑몰이 개인정보 유출에 대해 사과를 표했다.

‘꼼마꼼마’는 11일 공지사항을 통해 “이날 진행한 추첨제 주문서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. 심각한 문제임에도 면밀하게 검토하고 대응하지 못한 점 진심으로 반성한다”고 밝혔다.

‘꼼마꼼마’ 측은 “마스크가 필요한 고객들에게 마스크를 제공하기 위해 고안해냈던 방식이 피해와 불편을 초래했다”며 “해당 문제점에 대해 내부 대응에 들어가겠으며, 내용을 정리하는 대로 다시 공지해드리겠다”고 말했다.

이날 맘카페 등 온라인에서는 마스크 주문서를 통해 개인정보가 유출됐다는 의혹이 제기됐다. 일부 소비자들은 “중간에 주민번호가 지워지지 않아 개인정보가 보인다는 문의가 폭주했다고 들었다. 일시적으로 사이트를 막아놓은 듯 하다”라고 말했다. 

현재 ‘꼼마꼼마’ 측은 문제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사태 파악에 나섰다. 
 

[저작권자 ⓒ뉴스쿡 |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]